광고
광고
광고
로고

배우 - 화가 윤송아, 라우갤러리 초대작가로 화랑미술제 참여

김재수 기자 | 기사입력 2022/03/15 [09:43]

배우 - 화가 윤송아, 라우갤러리 초대작가로 화랑미술제 참여

김재수 기자 | 입력 : 2022/03/15 [09:43]

[대한장애인복지신문=김재수 기자]  배우 - 화가 윤송아, 라우갤러리 초대작가로 화랑미술제 참여

 

배우 겸 화가 윤송아가 라우갤러리 초대작가로 화랑미술제에 참여한다.

 

▲ 배우 - 화가 윤송아, 라우갤러리 초대작가로 화랑미술제 참여     ©

 

올해로 40주년을 맞은 화랑미술제가 역대 최다 규모로 개최된다. 1979년 한국화랑협회전 이름으로 시작한 한국 최초, 최장수 아트페어인 화랑미술제는 143곳의 화랑이 참가 약 4000여점의 회화, 판화, 조각, 설치, 미디어 등 다양한 작품을 전시한다. 오는 16일 VIP 프리뷰를 시작으로 20일까지 서울 양재동 학여울역 세텍(SETEC)에서 개최한다. 

 

윤송아는 지난해 11월 ‘NFT 부산 2021’ 옥션에서 ‘낙타와 달’이 1억원에 낙찰되며 연예인 그림 작품 최고가를 기록하며 화제를 모았다.

 

‘2022 화랑미술제’에서 윤송아는 새로운 눈시리즈 신작들과 함께, 기존 ‘꿈꾸는 낙타’ 시리즈에서 확장해 더 이상 사막의 낙타가 아닌, 도시와 바다로 그리고 동반자를 만나 떠나는 작품 세계를 보여준다. ‘도시로 간 낙타’, ‘사랑하는 낙타’, ‘꽁냥꽁냥 낙타커플’ 등으로 낭만적인 분위기를 자아낸다.

 

낙타에 투영된 윤송아의 판타지 세계를 엿볼 수 있는 작품들로 기대를 모으는 ‘낙타 시리즈’는 행사 기간 중 B22 라우갤러리에서 전시된다.

 

홍익대학교 회화과에서 서양화를 전공한 윤송아는 2005년 SBS 어린이 드라마 ‘잉글리시 매직스쿨’ 주인공으로 연기자 데뷔한 후 다수의 드라마와 영화에 출연했다. Sbs ‘미스마’ 양선생, Ocn ‘보이스3’ 나오미, Kbs2 ‘비밀의 남자’ 신소정역으로 주목받은 윤송아는 동아TV ‘다이아몬드 호텔’에서 주인공 권유리 역으로 활약했다.

 

파리 루브르박물관에서 열린 ‘2013 루브르 아트 쇼핑’(Carrousel du Louvre Are Shopping)에 한국인 최연소 작가로 참여해 ‘낙타와 달’, ‘낙타와 해’를 전시해 프랑스 최고 권위의 국제 앙드레말로 협회로부터 ‘젊은 작가상’ 영예를 안은 바 있다.

 

국전(대한민국 미술대전) 특선 작가로서 한국미술협회 홍보대사를 맡는 등 연예계 대표 아트테이너로 활동하고 있는 가운데 ‘제9회 대한민국을 빛낸 10인대상 시상식’ 미술 아티스트 부문 수상, ‘제29회 대한민국문화연예대상’ NFT Art상을 수상했다.

 

화랑미술제는 문화체육관광부, (재)예술경영지원센터,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서울문화재단, (사)한국미술협회와 함께한다. 올해는 강남구청이 협회와 파트너쉽을 맺고 강남구청에서 운영하는 갤러리 투어 프로그램인 '강남아트(Gangnam Art)'도 함께 참여한다.

▲ 배우 - 화가 윤송아, 라우갤러리 초대작가로 화랑미술제 참여     ©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