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신성훈 감독, 과거 김호중과 추억 떠올려..‘사회에 나오면 지혜로운 호중이가 되길 바래’

김재수 기자 | 기사입력 2024/05/25 [18:42]

신성훈 감독, 과거 김호중과 추억 떠올려..‘사회에 나오면 지혜로운 호중이가 되길 바래’

김재수 기자 | 입력 : 2024/05/25 [18:42]

[KDWN대한장애인복지신문=김재수 기자]  신성훈 감독, 과거 김호중과 추억 떠올려..‘사회에 나오면 지혜로운 호중이가 되길 바래’ 

 

▲ 사진출처: 신성훈 감독SNS  © 김재수 기자

어제24일 트로트 가수 김호중이 구속된 소식이 알려지자 신성훈 감독이 자신의 SNS를 통해 지난 2017년도에 김호중과 함께 찍은 사진과 함께 게시글을 업로드 했다. 신성훈 감독은 ‘2016년 호중이를 처음 만났을 때 선하고 성실하고 착한 친구였다. 그 시절 따뜻 날, 전국에 보육원을 찾아다니며 마음이 아픈 아이들을 위해 무료 콘서트 공연도 했던 착한 아이...’ 라며 운을 뗏다.

 

이어 ‘2017, 따뜻했던 어느 봄 날, 장애를 가진 아이를 위한 기부 음원 프로젝트에도 목소리 재능기부를 적극적으로 함께 동참했던 나와 호중이의 그 모습이 그립다. 호중이가 왜 이렇게 됐는지, 마음이 무겁고 뭐라 설명하기 힘들지만 호중이가 깊은 반성을 하고 사회에 나온다면 잠시 잊고 살았던 선한 영향력을 주고 정말 선한 사람이 되고 지혜로운 호중이가 돼서 나오길 바래라며 과거 김호중과의 남다른 추억을 회상 했다.

 

신성훈 감독은 마지막으로 호중아! 그 안에서 괴롭겠지만 많이 기도하고 그동안 호중이를 위해 희생하고 노력하고 사랑을 베풀어주셨던 분들 한 분 한 분 떠올리면서 초심을 되찾고 보육원 아이들에게 환하게 웃었던 그 호중이의 따뜻한 미소를 가진 얼굴로 다시 만났으면 좋겠어~’ 라며 글을 적었다.

 

한편 신성훈 감독은 2016년 김호중과 함께 '글로벌 기부문화공헌대상'에서 재능기부 대상을 수상하기도 했으며 2017년에는 김호중과 신성훈 감독은 배우 송창의, 배우 송영규, 배우 김영선, 김희정 영화감독, 김세연 영화감독과 함께 장애를 가진 아이를 위한 특별한 음원을 발매하기도 했다.

 

 

 

주간베스트
기부천사클럽회원소식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