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이제는 K-대테러!, 세계 각국 대테러부대 전문가 한자리에 모여

경찰청, 10월 20일 인천 송도컨벤시아에서 유엔 및 11개 국가 130여 명이 참여하는‘제1회 대테러부대 국제세미나’개최

이민우기자 | 기사입력 2022/10/21 [07:46]

이제는 K-대테러!, 세계 각국 대테러부대 전문가 한자리에 모여

경찰청, 10월 20일 인천 송도컨벤시아에서 유엔 및 11개 국가 130여 명이 참여하는‘제1회 대테러부대 국제세미나’개최

이민우기자 | 입력 : 2022/10/21 [07:46]

경찰청(청장 윤희근)은‘테러방지법’상 국내 일반 테러 사건의 주관기관으로서 10월 20일 인천 송도컨벤시아에서 ‘제1회 대테러부대 국제세미나’를 개최했다.

 

올해 처음 개최되는 대테러부대 국제세미나는 최근 아프가니스탄에서의 미군 철수, 우크라이나 전쟁, 코로나19 범유행 완화 등으로 변화하는 세계 테러 정세를 진단·전망하고 영국·프랑스의 주요 테러사건 대응 경험을 공유하는 등 각국 대테러부대 간에 협력을 강화하는 계기를 마련했다.

 

이번 국제세미나에는 유엔과 미국, 영국, 프랑스, 싱가포르, 호주, 말레이시아 등 10개 국가의 대테러전문가와 국내 대테러 관계기관(대테러센터, 군, 해경 등) 대테러부대원 등 관계자 130여 명이 온오프라인으로 참석했다.

 

▲ 제1회 대테러부대 국제세미나 포스터(이미지=경찰청)  ©



동 세미나의 주요 내용을 살펴보면, 유엔 대테러사무국의 울릭 안펠트 몰럽(Ulrik Ahnfeldt-Mollerup) 선임 정무담당관이‘세계 테러 정세 진단 및 전망’이란 주제로 기조연설을 하고 영국과 프랑스 대테러부대 전문가가 자국의 대표적인‘테러 대응사례’를 발표하며 싱가포르와 우리나라 특공대원은‘테러 진압 상황에서의 응급처치’와‘장갑차를 이용한 대테러 전술’에 대하여 각각 발표했다.

 

윤희근 경찰청장은 국제세미나 환영사에서 각국 대테러부대원들에게 ‘최상의 대응 태세를 갖출 뿐만 아니라 국가 간 협력을 공고히 해 줄 것’을 당부하고“테러로부터 안전한 지구촌을 만들기 위해 대한민국 경찰도 적극적으로 협력할 것을 약속합니다.”라고 말했다.

 

경찰청 관계자는 “올해 제1회 대테러부대 국제세미나 개최를 발판으로 대한민국 경찰청이 국내외 대테러부대 간 합동훈련, 국제세미나 개최 등을 통해 글로벌 대테러협력의 중추 기관이 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주간베스트